협회소개
협회뉴스
협력기관
교육·문화
생활·건강
여가·여행
농업·수산
패션·뷰티
스토리텔링
쇼핑·강좌신청

정치경제

사회문화

건강의료

시니어복지

0 / 80Byte

평일 Am09:00 ~ Pm06:00
점심 Pm12:00 ~ Pm01:00
주말/공휴일은 휴무입니다

협회뉴스

사회문화
이전 목록 다음

김유신 장군 고택 재매정지에서 통일신라시대 비늘갑옷 출토

 
2017.02.11 11:25  

 

길이 5~10cm, 너비 2~3cm 내외의 철판 700여매로 이루어져
통일신라 시기 갑옷으로 실물자료로는 처음 확인

김유신 장군의 고택으로 알려진 경주 재매정지에서 통일신라시대 때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비늘갑옷이 출토되었다.

현재까지 국내에서 출토된 갑옷은 삼국시대에 해당되는 것이 대부분으로 통일신라 시기의 갑옷은 경주 동궁과 월지에서 출토된 청동소찰의 일부를 제외하면 실물자료로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주시와 매장문화재 조사기관인 (재)신라문화유산연구원(원장 최영기)은 경주 재매정지(사적 제246호) 유적의 발굴조사 중 통일신라시대 때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비늘갑옷을 출토하였다는 사실을 발굴조사보고서를 통해 공개했다.

20170112140803_8499870819.jpg▲ 김유신 장군의 고택으로 알려진 경주 재매정지에서 통일신라시대 때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비늘갑옷이 출토되었다. 사진제공 - 경주시청
 


발굴조사는 유적의 정비계획수립을 위해 2013년~2014년에 걸쳐 이루어졌으며 비늘갑옷은 13호 구덩이에서 토기와 기와, 다른 금속유물 등과 함께 녹슨 덩어리 채로 출토되었다.

함께 출토된 철제 자물쇠와 청동장식품, 불상의 광배 파편 등도 완전한 상태가 아닌 점으로 보아 파손되거나 쓸 수 없게 된 귀중품을 땅에 묻어 폐기한 것으로 조사단은 추정하고 있다.

신라문화유산연구원은 그동안 유물 보존처리과정을 통해 통일신라시대 비늘갑옷의 존재를 확인하여 그림과 사진, 엑스레이 사진 등 상세한 내용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비늘갑옷은 길이 5~10cm, 너비 2~3cm 내외의 철판 700여매로 이루어져 있으며 투구와 목가리개 등의 부속구가 동반되지 않아 몸통부분에 해당되는 갑옷으로 추정된다.

제작 시기는 함께 출토된 유물로 미루어 보아 7세기 이후로 추정되며 10세기 경을 하한으로 볼 수 있다.

경주시와 (재)신라문화유산연구원은 정밀한 고증과 기초연구를 거쳐 복원품을 제작하고 연구와 전시자료는 물론 신라 고취대 복원사업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덧글 0 개
번호
제목
등록일
21 어르신 이동통신 요금 감면, 규제심사 통과 2018-05-24
20 올해 8월부터 소방 시설 5m 내 주‧정차 즉시 단속 2018-05-24
19 원시의 자연생태를 간직한 지리산 칠선계곡 개방 2018-05-08
18 김유신 장군 고택 재매정지에서 통일신라시대 비늘갑옷 출토 2017-02-11
17 교통카드·선불결제 기능 추가된 새로운 청소년증 전국 발급 2017-02-11
16 문화재청, 고유의 민속놀이 ‘씨름’ 국가무형문화재 지정 2017-01-16
15 경북 경주시 통일전, 전 국민에게 무료 개방 2017-01-16
14 '17년 정유년 '닭'과 관련된 지명, 용, 말, … 2017-01-16
13 포항 구룡포 과메기문화관 개관 2016-12-30
12 청계천‘행운의 동전’희망의 장학금으로 2016-12-30
 1  2  3  
copyright ⓒ humanita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